하나님과 함께 일하는 사람들(데살로니가전서 3:1~5)

바울은 데살로니가 교인들을 자신의 자녀를 사랑하는 부모의 마음으로 사랑했습니다. 바울은 데살로니가 교인들과 헤어진 후 그들이 어떻게 지내는지 알고 싶어 견딜 수 없었다고 고백합니다. 그래서 바울은 하나님의 일꾼 디모데를 그들에게 보내 어려움을 당하는 교인들을 믿음으로 강하게 하고, 위로하기를 원했습니다.

1. 그리스도인은 하나님과 함께 일하는 일꾼입니다.

그리스도인들은 하나님과 함께 일하는 사람들입니다. 하나님의 일꾼은 하나님과 직접 함께 일하는 사람들입니다. 바울이 디모데를 훈련시키고 일꾼으로 세웠습니다. 하지만 바울은 디모데를 자신의 일꾼이라 하지않고 하나님의 일꾼이라고 부릅니다. 우리는 모두 하나님의 일꾼입니다. 우리가 하나님과 함께 일할 수 있다는 것은 엄청난 특권입니다. 바울이 하나님의 일꾼인 디모데를 데살로니가에 보낸 이유는 그들이 당하는 어려움 때문에 믿음이 흔들리지 않도록 미리 예방하기 위함입니다. 모든 성도들은 어려움 중에 있는 성도들의 믿음을 세워주고 격려하도록 부르심 받은 하나님의 일꾼입니다.

2. 하나님의 일꾼은 성도들의 믿음을 강하게 합니다.

바울은 데살로니가 성도들과 함께 있을 때 그들이 앞으로 당하게 될 환난을 알고 미리 경고했습니다(살전 3:4). 바울은 그들이 지금 환난을 당한다는 소식을 듣고 초신자인 교인들이 어떻게 대처할지에 대한 염려와 혹시라도 그들이 믿음을 잃어버릴까하는 걱정을 했습니다. 그래서 바울은 속히 디모데를 보내 그들의 믿음을 견고하게 하고 어떤 핍박이 와도 흔들리지 않도록 했습니다. 하나님의 일꾼인 성도들은 연약한 성도들의 믿음이 견고하게 되도록 최선을 다해야 합니다.

3. 하나님의 일꾼은 성도들의 믿음을 격려합니다.

그리스도인들은 항상 영적전쟁 중에 있습니다. 영적전쟁을 하는 군사들에게 필요한 것은 철저한 훈련입니다. 말씀으로 훈련 받아 신앙이 믿음 위에 굳건히 세워져야 합니다. 그리고 훈련과 동시에 영적전쟁에 필요한 힘을 공급해주어야 합니다. 영적전쟁에 필요한 힘은 미래에 대한 소망입니다. 그리고 따뜻한 위로와 격려가 우리 앞에 있는 시험과 유혹을 이겨내게 합니다. 하나님과 함께 일하는 일꾼들은 믿음 안에서 서로 견고하게 하며, 격려해야 합니다. 왜냐하면 우리 앞에 반드시 환난과 시험이 있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을 믿고 하나님의 자녀로 살기로 작정한 사람들에게 반드시 시험이 있습니다. 그러므로 이 시험을 이겨낼 수 있도록 믿음 안에서 격려해줘야 합니다.

맺는 말

그리스도인들은 환난을 당하도록 예정되어 있습니다. 그리스도인들에게 시험과 유혹은 피할 수 없습니다. 우리가 원하지는 않지만 어려운 일이 생길 수 있습니다. 고난 받을 때 하나님이 우리를 버리신 것이고 심판받는 것이라고 생각할 필요가 없습니다. 오히려 고난은 그리스도인이라는 증표가 될 수 있습니다. 하나님과 함께 일하는 일꾼은 성도들이 어떤 유혹과 시련이 와도 흔들리지 않도록 서로 도와주어야 합니다. 서로의 믿음을 세워주고, 서로 위로하고 격려함으로 어떤 어려움이 와도 흔들리지 않아야 합니다. 이일을 위해 우리 모든 그리스도인들이 하나님과 함께 일하는 일꾼으로 부름 받았음을 깨닫고 고귀한 사명 잘 감당합시다.

합심기도제목

우리 모두가 부름 받은 하나님의 일꾼으로 서로 세워줄 때, 환란 시험 와도 흔들리지 않는 굳건한 반석 같은 교회되게 하옵소서.